TTA 한국 정보통신기술협회

통합검색
Home ㆍ알림마당ㆍ보도자료
  • 트위터
  • 페이스북
  • 미투데이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보기
oneM2M 사물인터넷 (IoT) 분야 국제 표준화 주도권 확보
작성일 2018.12.14 조회수 1160

- 기술총회 부의장 및 2개 작업반 의장단 당선 -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회장 박재문)는 12월 3일부터 7일까지 일본 가나자와에서 개최된 제38차 oneM2M 기술총회에서 우리나라가 기술총회 부의장 및 2개 작업반 의장단에 진출하였다고 밝혔다.

  oneM2M 기술총회 부의장으로 송재승 교수(세종대학교), System Design and Security 작업반(Working Group 2) 부의장으로 정승명 선임(전자부품연구원) 그리고 Testing and Developers Ecosystem 작업반(Working Group 3) 의장으로 한민규 교수(한성대학교)가 당선되었다.

  보다 효율적인 oneM2M 표준화 작업을 위해 기존 6개 작업반에서 3개 작업반 조직으로 조정되는 시점에서 3명의 국내 전문가가 당선되었다는 것은 우리나라가 사물인터넷 표준화를 선도한다는 것을 국제적으로 입증한 것과 다르지 않다.

  특히, 이번 송재승 교수의 기술총회 부의장 당선과 정승명 선임의 System Design and Security 작업반 부의장 당선은 국내에서 추진하고 있는 사물인터넷 표준의 국제표준화 추진에 발판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뿐만 아니라 Testing and Developers Ecosystem 작업반에서 한민규 교수의 의장 당선은 우리나라가 테스팅 분야의 주도권을 지속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사물인터넷(IoT) 국제 표준화를 주도하고 있는 oneM2M은 IoT 제품 간의 호환성 증대를 위한 플랫폼 표준화를 위해 한국의 TTA와 더불어 유럽 ETSI, 북미 ATIS․TIA, 중국 CCSA, 일본 ARIB‧TTC, 인도 TSDSI의 표준개발기관이 모여 지난 2012년 7월에 설립한 국제 표준화 협의체이다. 

  oneM2M은 자동차, 의료, 홈 가전, 전력 등 응용분야에 관계없이 사물인터넷 단말 및 제품 간의 호환성을 증대하는 한편, 공통된 플랫폼 사용을 통한 규모의 경제 실현과 제품 개발 비용의 절감을 통해 M2M 산업 성장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특히 국내 스마트 시티는 oneM2M표준을 기반으로 실증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현재 oneM2M 표준화에는 국내 KT, SKT, LGU+, 현대자동차, LG CNS, ETRI, KETI, 모다정보통신, 디티엔씨, 엔텔스, 인터디지털 아시아, 한성대학교 등 12개의 회원사가 참여하고 있으며 국외 AT&T, 스프린트, 에릭슨, 시스코, 화웨이, 퀄컴, 알카텔-루슨트, 인텔, 오렌지 텔레콤, 도이치 텔레콤 등 총 약 200여개의 단체와 산업체가 참여하고 있다.


※ 자세한 사항은 첨부 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관련파일
목록

TTA SERVICE

top